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How the Anti-Vax Movement Is Taking Over the Right

Vera Bergengruen (19page) 2022-02-14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안티 백신 운동은 어떻게 우파를 장악하고 있는가
리 헤이우드(Lee Haywood)는 코비드 백신을 접종했다. 그는 친구들이 바이러스로 목숨을 잃고 회복에 힘겨워하는 것을 보았다. 37년 동안 흡연을 한 그는 백신이 심각한 감염의 위험을 낮춘다는 의학적 증거를 믿고 있다.

그러나 매서운 추위의 1월 23일 오후, 노스캐롤라이나주 하원에 출마하는 61세의 공화당원인 헤이우드는 “백신이 우리를 죽인다(Vaccines kill)”, “백신 홀로코스트를 중단하라(Stop the Vaccing Holocaust)”라고 쓰인 피켓이 있는 워싱턴 링컨 기념관 계단 근처에 서있었다. 그는 그린스보로(Greensboro)에서 35명을 싣고 워싱턴까지 오는 버스를 준비했다.

“저는 이 정부 깊숙한 곳의 관료제가 강제하는 백신 접종과 마스크 의무 착용에 반대합니다.” 헤이우드는 말한다. “미국은 자유를 바탕으로 세워진 국가이며, 이러한 강제적 규율은 모두의 뺨을 때리는 것과 같습니다.”
헤이우드의 “강제 의무 폐기”집회 참석은 우파 전체에 걸쳐 여러 단체를 결집시키기 시작한 점점 커지는 정치적 명분의 창구와 같다. 안티 백신 운동은, 한때는 소규모 집단에 불과했으나, 강제 규율과 정부의 과잉 간섭에 대한 반대로 전환되었다.
“누군가는 이를 안티 백신 운동으로 묘사하려고 할 것입니다, 그러나 이는 강제 의무화에 반대하는 운동입니다.” 스스로를 미 해병대 참전 용사라고 설명한 케빈 라이언(Kevin Ryan)은 1월 18일 소집 회의에서 이렇게 말했다. “사람들이 우리를 제대로 이해한다면, 더 많은 사람들을 우리의 대의명분에 동참시킬 수 있을 거예요.”
워싱턴에서 열린 시위는 라이언의 말이 옳았음을 보여주었다. 이 대규모 시위는 부분적으로는 트럼프 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