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Shonda Rhimes Already Knows What You're Going to Watch Next

JUDY BERMAN (78page) 2022-01-17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숀다 라임스는 당신이 보고 싶어할 것을 이미 알고 있다.
숀다 라임스(Shonda Rhimes)는 나와 함께 건강한 직장 환경을 만드는 것에 대한 깊은 대화를 나누고 있었다. 내가 어이없는 말을 하려고 할 때 그녀는 나를 가로막았는데 그때 나는 자녀를 가진 직원들이 직장에 완전히 몰두하지 않는다는 직업 세계의 부당한 가정에 대해 분개하고 있었다.
“저는 실제로 직장에 완전히 몰두하지는 못해요.” TV업계에서 가장 고연봉을 받는 인물이며, 가장 성공적인 프로그램을 제작하면서 세 딸의 싱글맘인 라임스는 이렇게 말하며 내 말을 가로막았다. 우리는 마치 ‘스캔들(Scandal)’의 우아한 여주인공 올리비아 포프(Olivia Pope)가 된 듯 고급스러운 취향의 크림과 우드 색상 데코로 꾸며진 미드타운 맨해튼에 위치한 호텔 스위트룸의 응접실에 앉아있었다. 그녀가 무언가에 매달려 있음을 알기 위해 나에게 아이가 있을 필요는 없다. 나는 라임스가 여전히 더욱 예리한 독서를 위해 정신적으로 달리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제 생각에 자녀가 있는 사람은 직장에만 몰두할 수는 없어요,” 그녀는 마치 과장된 스타일의 대화를 하는 캐릭터처럼 빠른 속도로, 그러나 이에 대해 완전히 입장 정리를 한 듯 확신을 가지고 나에게 말했다. “우리가 직장 밖에 다른 삶이 없는 듯 행동하는 것은 언제나 집에 주부가 있었던 50년대의 판타지일 뿐이에요. 저는 집에서 기다리고 있는 와이프가 없습니다. 제가 한 가지에서 탁월함을 보이고 있다면, 또 다른 것에는 소홀할 수밖에 없어요. 그래도 괜찮습니다.”
라임스의 말이 옳다. 작고 미약한 한 사람이 자녀가 눈 밖에 있는데 어떻게 50년대 가장처럼 전적으로 직장에만 몰두할 수 있다는 말인가? 직장에 생활의 문제를 들고 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