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It May Be Too Late to Find the Origin of COVID-19. The WHO Is Trying Anyway

JAMIE DUCHARME (10page) 2021-11-08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코비드19 발생을 추적하기에는 너무 늦었는지도 모른다. 그러나 WHO는 이를 시도하고 있다.
코비드19 대유행이 시작된 지 거의 2년이 지난 지금, 어디서, 어떻게, 언제부터 SARS-CoV-2 바이러스의 감염이 시작되었는지는 아직도 명확하지 않다. 많은 전문가들은 이 바이러스가 동물 숙주에서 인간으로 옮겨갔다고 믿고 있으나, 일부 연구자들은 바이러스가 실험실에서 유출되었을 가능성에 대해 계속 조사하고 있다.
이 중 어느 이론이 옳은지는 알 수 없으나, 시간이 지날수록 명확한 해답을 찾을 가능성은 더욱 희박해지고 있다. 그러나 지난 10월 13일 세계보건기구(WHO)는 전염병학, 동물 보건, 바이러스학, 유전체학, 공중 보건 및 열대의학 분야의 국제 전문가들로 구성된 사고(SAGO, Scientific Advisory Group for the Origins of Novel Pathogens)를 창설했다. SAGO 자문단은 향후 발생할 수 있는 병원균에 대한 대응책을 준비하는 한편 현재 시점에서 SARS-CoV-2에 대해 알 수 있는 사실에 대해서도 조사할 책임을 맡았다. SAGO는 이를 통해 바이러스의 기원과 전염에 대한 보다 나은 이해로 바이러스를 억제할 수 있기를 바란다.
다시 말해, 이 자문단은 “다음번에 더 잘 대응하기 위해” 창설되었다고 WHO의 보건 위기 프로그램의 전염병 및 인수공통전염병 부서를 이끌고 있는 마리아 반 케르코브(Maria Van Kerkhove)는 말한다. 그러나 SAGO의 첫 번째 임무는 멈춰져 있는 코비드19의 기원을 밝히는 연구에 활력을 불어넣는 것부터 시작될 것이다. 많은 정치인, 세계 지도자들과 공적 분야의 많은 이들이 WHO에게 이를 조사할 것을 요구해 왔다.
SAGO는 “세계보건기구가, 근본적으로 해야 할 일로 다시 돌아가 과학적 접근을 통해 못다한 일을 해결하려는 시도입........